)

시리즈 ‘일본의 유니크한 호텔 & 숙박시설’

2016.10.18

일본여행의 숙박시설로서 부동의 인기를 자랑하는 온천여관과 호텔. 이와 함께 최근 그 숙박시설에 새로운 바람이 불고 있는 것을 아십니까? 이번에는 숙박, 방문 그 자체가 바로 여행의 목적 중 하나가 되는 개성 넘치는 숙박시설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유니크한 돔이 나란히 서 있는 ‘아소 팜 빌리지’ (구마모토현·아소)

유니크한 돔이 나란히 서 있는 ‘아소 팜 빌리지’ (구마모토현·아소)
돔형 호텔이 모여 있어 동화나 판타지 속 세계에 온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키는 유니크한 숙박시설 ‘아소 팜 빌리지’. 이 호텔은 사실 지금 주목을 받고 있는 ‘스티로폼’으로 만들어졌습니다. 기둥이나 모서리가 없는 원형으로 지진이 많은 일본에서도 안전합니다.

유니크한 돔이 나란히 서 있는 ‘아소 팜 빌리지’ (구마모토현·아소)2

유니크한 돔이 나란히 서 있는 ‘아소 팜 빌리지’ (구마모토현·아소)3

유니크한 돔이 나란히 서 있는 ‘아소 팜 빌리지’ (구마모토현·아소)4

●아소 팜 빌리지
●0967-67-2323 ●구마모토현 아소군 미나미아소무라 가와요 5579-3
http://www.asofarmland.co.jp/
●체크인 16:00, 체크아웃 10:00

마치 비밀기지 같은 느낌! ‘숙박할 수 있는 서점 Book and Bed Tokyo’ (도쿄·이케부쿠로)

마치 비밀기지 같은 느낌! ‘숙박할 수 있는 서점 Book and Bed Tokyo’ (도쿄·이케부쿠로)

마치 비밀기지 같은 느낌! ‘숙박할 수 있는 서점 Book and Bed Tokyo’ (도쿄·이케부쿠로)2

마치 비밀기지 같은 느낌! ‘숙박할 수 있는 서점 Book and Bed Tokyo’ (도쿄·이케부쿠로)3
이 비밀기지 같은 호스텔에는 책장과 일체로 되어 있는 베드룸과 안쪽 방에 침대가 나란히 놓여 있는 캡슐 룸이 있으며, 데이타임은 1시간 540엔으로 이용 가능합니다. ‘두근두근 책’과 ‘새근새근 책’이라는 2대 테마로 나뉘어진 약2,000권의 장서가 여러분을 맞이합니다. 시티 가이드부터 만화까지 장르도 다양합니다. 푸드나 드링크 반입도 가능하므로 술을 한 손에 든 채 독서에 빠져 보고, 또 그대로 잠이 드는 그야말로 최고의 시간을 보내 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Book and Bed Tokyo
●도쿄도 도시마구 니시이케부쿠로 1-17-7 루미에르 빌딩7층
http://bookandbedtokyo.com/
●체크인 16:00, 체크아웃 11:00 ● ‘STANDARD’ ¥4,500- (부가세 별도)/1박∼

야행성 부엉이처럼 … ‘와이즈 아울 호스텔 도쿄’ (도쿄·핫초보리)

야행성 부엉이처럼 … ‘와이즈 아울 호스텔 도쿄’ (도쿄·핫초보리)

야행성 부엉이처럼 … ‘와이즈 아울 호스텔 도쿄’ (도쿄·핫초보리)2

야행성 부엉이처럼 … ‘와이즈 아울 호스텔 도쿄’ (도쿄·핫초보리)3
2016년 7월에 오픈한 ‘WISE OWL HOSTELS TOKYO’. 부엉이가 여주인을 맡고 있는 조금은 색다른 이 호스텔의 컨셉은 ‘야행성 부엉이처럼 현명하게 도쿄를 밤까지 야무지게 즐긴다’는 것. 객실은 다인실과 독실 중에서 선택할 수 있고, 최상층에는 가구가 설치되어 있는 아파트먼트도 있습니다. 100개 이상 마련된 침대에는 시몬스사 매트리스가 사용되어 있는데, 이것은 ‘최대한까지 놀고 단시간 수면을 하더라도 푹 잘 수 있도록’ 배려된 것입니다. DJ/라이브 이벤트를 즐길 수 있는 BAR, 일본 술 BAR, 산겐자야 전문점 ‘OBSCURA COFFEE ROASTERS’의 커피스탠드 등도 병설되어 있습니다.

야행성 부엉이처럼 … ‘와이즈 아울 호스텔 도쿄’ (도쿄·핫초보리)4

●WISE OWL HOSTELS TOKYO
●03-5541-2960 ●도쿄도 주오구 핫초보리 3-22-9
http://www.wiseowlhostels.com/
●도쿄 메트로 히비야선·JR게이요선 ‘핫초보리역’ B1 또는 A1출구 도보 30초

※ 모두 2016년 9월 5일 현재의 정보입니다. 자세한 사항은 시설에 직접 문의하신 후 방문해 주십시오.

이 기사가 재밌다고 생각하면 [좋아요!] 합시다

신착 칼럼

칼럼 더 읽기